보도자료


"'스몸비' 안돼요"…서울 공사장서 '보행 중 스마트폰 금지'(종합)

관리자
2022-02-16
조회수 104


associate_pic


[서울=뉴시스] 10일 서울시는 관내 민간·공공 공사장·사업장에서 '건설근로자 근무 중 휴대전화 사용지침'을 만들어 현장 배포하고, 즉시 시행 한다고 밝혔다. (사진=서울시 제공) 2022.02.10. photo@newsis.com *재판매 및 DB 금지



[서울=뉴시스] 하종민 기자 = 서울시가 관내 공사장 내에서 '보행 중 스마트폰 사용금지' 제도를 도입했다.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따라 공사장 내 사건·사고를 사전 차단하겠다는 의지로 풀이된다.


10일 서울시는 관내 민간·공공 공사장·사업장에서 '건설근로자 근무 중 휴대전화 사용지침'을 만들어 현장 배포하고, 즉시 시행한다고 밝혔다.


보행 중 휴대전화 사용금지 대상은 서울시 발주 72개 공사 현장과 서울시 사업소·직속기관 등 147개 사업장이다. 공사장의 경우 근로자·감리 용역자·현장 방문자 등의 휴대전화 사용이 금지된다. 사업장은 하수처리장(4곳), 정수장(6곳), 동물원(2곳) 등의 현장 근무자들에게 적용된다.


시가 도입한 '보행 중 스마트폰 금지' 제도는 삼성전자에서 먼저 시행했다. 삼성전자는 '안전한 사업장을 만들기 위한 5대 안전 규정'을 정립하고, 보행 중 휴대폰 사용 금지 규정을 올해 초부터 시행하고 있다. 해당 규정은 2016년부터 캠페인의 일환으로 권고됐으나, 이번에 의무 조항으로 강화됐다.


오세훈 서울시장은 중대재해처벌법 관련 회의에서 직접 삼성전자의 사례를 언급하며 "우리 시 산업재해 예방대책의 하나로 삼성전자가 시행 중인 '보행 중 휴대전화 금지'를 벤치마킹해 관련 사업장에 적용할 수 있는 방안을 추진해달라"고 지시했다.


중대재해처벌법 준비사항을 최종 점검하는 회의 자리에서는 "안전과 비용·시간 문제가 충돌할 때 무조건 안전을 선택하라"고 당부한 바 있다.


associate_pic


[서울=뉴시스] 권창회 기자 = 오세훈 서울시장이 3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영상회의실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자치구청장 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.  2022.02.03. kch0523@newsis.com


시는 삼성전자의 규정을 벤치마킹해 근로자 휴대전화 사용지침을 지난 9일 현장에 배포했으며, 휴대전화 사용금지 홍보 이미지도 배부해 현장에서 활용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. 다만 삼성전자와 달리 의무조항이 아닌 캠페인의 방식으로 진행하기로 했다.


또 현장에서 매일 진행되는 조회에서도 작업 중 휴대전화 사용금지에 대한 교육이 진행되도록 하고, 작업 전 실시하는 안전교육 점검항목에도 보행·작업 중 휴대전화 사용금지 항목을 추가했다.


한제현 서울시 안전총괄실장은 "운전 중 휴대전화 사용은 교통사고 위험률을 높이기 때문에 도로교통법에 따라 금지돼 있다"며 "현장근무자의 휴대전화 사용도 자칫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작업 중의 휴대전화 사용을 제한한다"고 설명했다.


한 실장은 "서울시는 근로자들을 보호하고 안전한 건설현장을 만들어가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"며 "안전을 실천하는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"고 말했다.


한편 보행 중 스마트폰을 이용하는 사람은 스마트폰 화면을 들여다보느라 길거리에서 고개를 숙이고 걷기 때문에 넋 빠진 시체 걸음걸이에 빗대 '스몸비(smombie)족'으로 불린다. 스마트폰(smartphone)’과 ‘좀비(zombie)’를 합성한 말로 스마트폰만 들여다보며 주변을 살피지 않고 길을 걷는 탓에 여러 사고를 유발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.


서울연구원의 지난해 조사에 따르면 조사 대상자의 69.0%가 보행 중 스마트폰을 사용한 적이 있는 '스몸비족'이라고 답했다. 특히 스몸비족으로 인해 보행 중 불편을 겪은 경험에 대해서는 78.3%가 '불편함을 겪었다'고 답했다. 스몸비족의 어떤 행동이 보행에 가장 불편을 줬느냐는 질문에는 73.9%가 '스마트폰 이용으로 전방을 확인하지 않아 충돌 위험이 있었다'고 밝혔다.




출처 : https://newsis.com/view/?id=NISX20220210_0001754573&cID=14001&pID=14000

0 0

회사명          (주)패스넷


대표             정정훈


사업자번호   138-81-34347


이메일          admin1@paassnet.co.kr

주소 

경기도 군포시 군포첨단산업2로 32, 패스넷 R&D센터 5층


팩스번호

050-5388-4080


대표번호

Tel 1544-3254